• 맑음동두천 -2.0℃
  • 맑음강릉 2.2℃
  • 맑음서울 -3.0℃
  • 맑음대전 0.7℃
  • 맑음대구 2.5℃
  • 구름조금울산 3.2℃
  • 구름조금광주 1.0℃
  • 맑음부산 4.4℃
  • 구름많음고창 0.0℃
  • 흐림제주 3.2℃
  • 맑음강화 -3.3℃
  • 구름많음보은 -1.5℃
  • 맑음금산 0.3℃
  • 구름많음강진군 3.5℃
  • 맑음경주시 3.4℃
  • 맑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AI platform

국민 3명 중 1명 “챗GPT 써봤다”…AI 챗봇시장 경쟁 ‘활활’

대한상의, 전국 성인 1016명 대상 설문 조사
10명 중 9명인 89.1% 보통 이상 신뢰도 보여

URL복사

 

투데이e코노믹 = 우혜정 기자 |  오픈AI의 챗GPT 등 인공지능(AI) 기반 대화형서비스가 최근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챗GPT의 사용자가 급증하면서 관련 산업에서 개발 경쟁도 치열해지는 모양새다.


대한상공회의소가 지난달 22∼28일 전국 성인 1016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국민 3명 중 1명은 챗GPT를 사용해 본 것으로 파악됐다.


챗GPT 사용 경험을 묻자, ‘호기심에 한두 번 사용해 봤다’는 응답자가 30.2%에 달했고, ‘실효성과 재미를 느껴 자주 사용한다’는 응답 비율은 5.6%였다. ‘한 번도 사용해본 적 없다’는 응답은 64.2%였다.


챗GPT 결과 내용을 신뢰하는지에 대해서는 ‘보통’이라고 답한 비율이 62.1%로 가장 많았고, 신뢰한다(그렇다+매우 그렇다)는 응답 비율은 27.4%를 차지했다. 국민 10명 중 9명가량인 89.1%가 챗GPT 결과 내용에 대해 ‘보통 이상’ 신뢰도를 가진 셈이다. 신뢰하지 않는다(그렇지 않다+매우 그렇지 않다)는 응답 비율은 10.5%였다.


챗GPT의 유용한 기능으로는 가장 많은 응답자들이 정보검색(50.7%)을 꼽았고, 이어 아이디어 확보(15.3%), 작문·대필(11.9%), 코딩(11.3%), 요약(7.9%) 순이었다.

 

카카오·메타·구글 등, 대항마 공개

 

챗GPT의 높은 신뢰도와 활용도에 힘입어 국내외 빅테크 기업들도 앞다퉈 유사한 서비스를 내놓고 있다.


카카오의 AI 자회사 카카오브레인은 최근 AI 챗봇 '다다음(ddmm)'의 오픈베타(시범) 서비스를 시작했다. 


다다음에서는 △콘텐츠(기사·논문·영화·드라마) 요약 정보 검색 △텍스트 이미지화 △추천(맛집·쇼핑 정보·콘텐츠·여행지 등) △복잡한 정보 검색 △언어 공부 △번역 등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카카오톡 서비스 내 친구 추가 시 이용 가능하다. 다다음은 하루 만에 친구 수가 1만명을 넘어서는 등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다.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을 운영하는 메타도 초거대 언어모델 시장에 뛰어들었다. 메타는 연구자와 학계, 비영리기관을 대상으로 ‘라마(LLaMA)’를 공개했다. 메타는 위키피디아 텍스트, AI 연구용 데이터셋 C4를 활용해 라마를 학습시키고 성능을 끌어올렸다고 밝혔다.


구글도 챗GPT의 대항마로 AI 챗봇 ‘바드(Bard)’를 출시했다. 구글은 지난달 프랑스 파리에서 시연회를 개최한 데 이어 21일(현지시간) 미국과 영국 일부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바드를 오픈한다고 밝혔다. 다만 시연회에서 바드가 오답을 내놓은 것이 불과 한 달 전이라 성능에 대한 의구심은 아직 여전히 남아 있는 상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