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3.2℃
  • 맑음강릉 2.2℃
  • 맑음서울 -3.3℃
  • 맑음대전 -0.6℃
  • 맑음대구 1.6℃
  • 맑음울산 2.3℃
  • 맑음광주 0.7℃
  • 맑음부산 3.6℃
  • 구름많음고창 -0.6℃
  • 흐림제주 3.3℃
  • 맑음강화 -3.9℃
  • 맑음보은 -1.6℃
  • 구름많음금산 -0.9℃
  • 구름많음강진군 1.9℃
  • 맑음경주시 2.2℃
  • 맑음거제 4.7℃
기상청 제공

GAME platform

전체기사 보기

카카오게임즈 야심작 ‘롬’ 출시...표절 논란에 흥행 ‘난관’

한국·대만·일본 등 10개국서 동시 출시 ‘리니지W’ 표절 시비로 시작부터 삐걱

투데이e코노믹 = 우혜정 기자 | ‘표절 시비’에 휘말린 카카오게임즈의 다중역할수행게임(MMORPG) ‘롬’이 예정대로 출시됐다. 실적 반등을 이끌 것으로 예상됐던 신작이 논란의 중심에 서면서 흥행 여부에 관심이 쏠린다. 게임업계에 따르면 ‘롬: 리멤버 오브 마제스티’는 지난 27일 오전 10시 한국과 대만, 일본 등 전 세계 10개 지역에서 동시 출시됐다. 롬은 MMORPG '에오스 레드'를 만든 전문가들이 모인 레드랩게임즈가 개발한 게임으로 파트너십 관계인 카카오게임즈가 퍼블리싱(유통·운영)을 맡았다. 전장을 배경으로 한 자유로운 전투 방식과 거래 시스템, 승자에 대한 명확한 보상 등이 특징이다. 다양한 국가 사람들이 함께 게임에 참여할 수 있다는 점도 큰 장점이다. 애초 롬은 카카오게임즈의 최근 부진한 실적을 털어낼 카드로 여겨졌다. 카카오게임즈의 지난해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58%나 감소했기 때문이다. 롬을 포함한 4종의 신작을 발판 삼아 반등을 도모하겠다는 것이 카카오게임즈의 전략이었다. 업계에서도 롬의 흥행을 점쳤다. 증권가에서는 신작 출시 효과로 올해 카카오게임즈의 영업이익이 지난해보다 2배 가량 늘어날 수 있다는 전망도 나왔다. 엔씨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