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0.9℃
  • 맑음서울 -2.5℃
  • 맑음대전 -1.3℃
  • 구름많음대구 2.7℃
  • 구름많음울산 3.9℃
  • 맑음광주 1.2℃
  • 박무부산 3.6℃
  • 흐림고창 0.4℃
  • 흐림제주 5.5℃
  • 구름많음강화 -3.0℃
  • 맑음보은 -1.0℃
  • 맑음금산 -1.3℃
  • 맑음강진군 1.7℃
  • 구름많음경주시 3.0℃
  • 맑음거제 4.4℃
기상청 제공

LIFE platform

[해봤습니다] 돈 들어오는 콘텐츠 즐비 'e-금융교육센터'

금융감독원 운영 금융교육 통합 플랫폼
39개 유관기관 제작...영상·웹툰·교구 등 제공

URL복사

 

투데이e코노믹 = 이혜진 기자 |  # 묻힐 뻔 했던 돈을 찾았다. 신용카드 포인트 6174원과 휴면예금 7100원. 계좌정보 통합 조회 서비스인 어카운트 인포를 깔고 포인트 현금화, 휴면예금/보험 조회 서비스를 이용했다.

 

정보 출처는 금융위원회가 만든 e-금융교육센터 플랫폼. '신나요 여사가 알려주는 신용카드 이야기'를 시청했다. 

 

 

영상에서 신용카드 결제일은 12~14일 사이로 해 두는 것이 좋다는 조언도 받아 적었다. 전월 1일부터 말일까지 사용한 실적과 청구금액을 일치시킬 수 있어 전월 이용액을 파악하기 쉬워진다는 이유였다.

 

# 국민연금을 더 받을 수 있는 법을 알게됐다. 가입기간을 늘리는 것이 효과적이란다. 국민연금 20년을 냈을 때 나오는 금액을 100이라 가정을 하면 가입기간을 1년 늘리면 평균 5%의 연금액 증가한다고 한다. 

 

국민연금은 공무원연금이나 사학연금과 달리, 보험료를 많이 낸다고 많이 돌려받는 구조가 아니다. 고소득자가 낸 연금에 비해 저소득자가 상대적으로 더 많이 받는 구조로 무조건 보험료를 많이 낸다고 연금을 많이 받는 것은 아니다. 

 

 

결국 국민연금을 더 받을 수 있는 가장 중요한 방법은 가입기간을 늘리는 것이다. 국민연금 의무가입 대상이 아닌 전업주부나 27세이하 청년, 학생은 임의가입이라는 방법을 통해 연금납부 기간을 늘릴 수 있다. 60세 이상은 임의계속가입을 활용한다.

 

위 사례는 e-금융교육센터 플랫폼에 중장년기, 노년기를 대상으로 노후준비를 위한 콘텐츠에 실려있다.


금융감독원에서 만든 금융교육 통합 플랫폼 'e-금융교육센터'를 살펴보았다. e-금융교육센터는 금융감독원을 포함한 국내 금융교육기관에서 운영 중인 교육프로그램과 콘텐츠 등을 찾아보고 활용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생애주기·교육내용·제작기관별 맞춤 검색 콘텐츠

 

금융감독원 e-금융교육센터는 크게 네가지 카테고리로 분류되어 있다. <교육프로그램><콘텐츠><강사><교육소식>이다. 그 중 기자에게 가장 유익했던 것이 콘텐츠였다. 생애주기·교육내용·제작기관별로 콘텐츠를 검색할 수 있다. 동영상, 웹툰/만화, 교구로 구별할 수도 있다. 

 

동영상은 콘텐츠 중 가장 많은 420개가 업로드되어 있다. 가장 최신영상이 위에 올라와 있는 '등록일순'이 기본 옵션으로 선택되어 있지만, 조회수순, 가나다순으로 옵션을 변경할 수 있다. 가장 많은 조회수를 기록한 동영상은 '금융사기 피해예방 콘텐츠'였고, '나를 유혹하는 디지털 악마들 개인정보 유출'이 두번째, 웹드라마 '피싱맨을 잡아라'가 세번째로 많은 조회수를 기록하고 있었다.
 
체험형 교구는 온라인 퀴즈, 보드게임 등 총 17개의 콘텐츠가 올라와 있다. 

 


퀴즈는 게임형식의 OX퀴즈들이었고, 보드게임은 PDF를 직접 내려받아 집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파일이 올라가 있다. 

 

금융 교육프로그램·강사 소식도

 

국내 교육기관에서 운영하는 금융 교육프로그램을 한 곳에서 살필 수 있다. 금융 감독원에서 운영중인 금융교육 프로그램은 온라인 금융교육, 방문교육, 1사1교 금융교육, 콘텐츠 지원, 강사지원, 자유학기제 금융교육이 있다. 

 

공지사항에는 2024 자유학기제 금융교육 신청 조기 마감, 겨울방학 교사 금융연수  추가 모집 안내 등이 올라와 있다.

 

금융감독원은 금융교육 전문인력의 양성 및 활용을 지원하기 위해 금융교육 관련 기관에 활동중인 금융교육 강사 정보를 종합 제공하고 있다. 활동기관, 지역, 교육대상 등에 따라 금융교육 강사 정보를 검색하여 활용할 수 있다. 24년 1월 현재 총 303명의 강사가 검색되고 있다.


금융감독원은 e-금융교육센터는 39개 유관기관이 제작한 557개의 금융교육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지만, 플랫폼의 인지도 및 활용도는 아직 저조한 편이라고 밝혔다. 이에 플랫폼 홍보 강화의 일환으로 경제 유튜버 슈카와 함께 e-금융교육센터의 콘텐츠, 행사 정보 등을 소개하는 영상을 제작하고 홍보를 강화하고 있다.

 

플랫폼엔 저축·보험·신용카드·대출 등 금융에 대한 기본 상식부터 연금·투자·성인·실용금융까지 금융에 대한 콘텐츠가 모두 모여 있었다. 체계적인 금융지식을 얻고 싶은 사람이나, 금융 교육이 필요한 교육자 입장에서도 플랫폼이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