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30.6℃
  • 맑음강릉 34.6℃
  • 맑음서울 31.5℃
  • 맑음대전 31.9℃
  • 맑음대구 32.2℃
  • 맑음울산 29.4℃
  • 맑음광주 31.8℃
  • 맑음부산 26.1℃
  • 맑음고창 31.4℃
  • 흐림제주 23.2℃
  • 구름조금강화 26.2℃
  • 맑음보은 31.1℃
  • 맑음금산 30.9℃
  • 구름많음강진군 29.1℃
  • 맑음경주시 34.3℃
  • 구름조금거제 28.1℃
기상청 제공

DEVICE platform

삼성전자, ‘애니콜 벤츠폰’ 복고감성 살린 갤럭시 Z플립 레트로 공개

11월 1일 한국 포함 6개국 판매…삼성 강남과 성수동서 전시 공간 운영

URL복사

투데이e코노믹 = 박재형 기자 | 삼성전자는 2003년 세계 시장에서 선풍적 인기를 끈 ‘벤츠폰’(SGH-E700)을 재해석한 한정판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Z플립5 레트로’를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갤럭시Z플립5 레트로는 2003년 출시 당시 뛰어난 디자인과 성능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SGH-E700에서 영감을 받아 기획됐다.

 

내장형 안테나를 탑재해 휴대성을 높인 SGH-E700은 1000만대 이상의 판매고를 기록하는 등 삼성전자 모바일사업을 한 단계 도약시키는데 많은 기여를 했다.

 

당시 노르웨이 최대 일간지 ‘아프텐포스텐’이 특집 기사에서 이 휴대전화를 독일 자동차 브랜드 메르세데스-벤츠와 빗대면서 ‘벤츠폰’이라는 별명이 붙었다.

 

이번 갤럭시 Z플립5 레트로의 스크린 테마는 2000년대 많이 쓰인 픽셀 그래픽을 재해석했으며, 도시를 레트로 감성으로 표현한 플렉스 윈도 전용 애니메이션이 탑재된다.

 

외관은 SGH-E700에서 영감을 받아 인디고 블루와 실버 색상으로 꾸몄다.

 

전용 패키지에는 삼성전자의 시대별 로고가 담긴 전용 액세서리 ‘플립수트 카드’ 3종과 ‘플립수트 케이스’, 한정판 일련번호가 각인된 컬렉터 카드 등이 포함됐다.

 

다음달 1일부터 한국과 영국, 프랑스, 독일, 스페인, 호주에서 한정 판매된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Z플립5 레트로를 삼성닷컴과 플래그십 스토어 ‘삼성 강남’에서 판매하며, 관련 전시 공간도 삼성 강남에 마련한다.

 

또 중고 거래 업체 ‘번개장터’와 협업해 다음 달 1∼5일 서울 성동구 성수동 복합문화공간 ‘Y173’에서 ‘삼성 유니버스’ 팝업스토어를 운영한다.

 

내장 메모리는 512GB. 판매가는 159만9400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