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7.7℃
  • 맑음강릉 31.0℃
  • 구름조금서울 27.7℃
  • 구름많음대전 30.0℃
  • 구름조금대구 31.3℃
  • 구름많음울산 30.8℃
  • 흐림광주 29.5℃
  • 구름많음부산 29.1℃
  • 구름많음고창 29.0℃
  • 제주 27.1℃
  • 맑음강화 26.9℃
  • 구름많음보은 27.2℃
  • 구름많음금산 28.0℃
  • 흐림강진군 29.0℃
  • 맑음경주시 31.9℃
  • 구름많음거제 30.3℃
기상청 제공

LIFE platform

“작년 전 세계 모바일앱 지출 203조원…한국, 세계 4위”

한국, 하루 평균 모바일앱 5시간 이상 사용

URL복사

 

[투데이e코노믹 = 우혜정 기자] 작년 전 세계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지출액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 모바일 앱에 7조 9000억 원 가량을 쓰면서 세계 4위를 차지했다.

 

모바일 데이터 및 분석 플랫폼 앱애니가 13일 발표한 것에 따르면, 전 세계 모바일 소비자들은 작년 한 해 1억 7000억 달러(약 203조 원)를 지출했다. 전년 대비 19% 증가한 수치다.

 

국가별로 살펴보면 중국이 가장 많은 지출을 기록했고, 미국, 일본이 뒤를 이었다. 한국은 4위를 기록했다. 전년 대비 17% 늘어난 66억 1000만 달러(약 7조 9000억 원)을 썼다. 금액은 2019년 47억 4000만 달러, 2020년 56억 3000만 달러로 매년 꾸준히 증가했다.

 

한 해 동안 다운로드 된 모바일 앱은 2300억 건이다. 이는 매 1분간 전 세계 모바일 소비자들이 43만 5000건의 새로운 앱을 다운로드 받았음을 의미한다.

 

작년 전 세계 모바일 앱 사용시간은 3조 8000억 시간으로, 전년 대비 6% 증가했다. 가장 많은 시간을 소비한 나라는 중국이었으며 이후 인도, 미국 순이었다.

 

한국은 466억 시간을 기록하면서 13위에 올랐다. 하루 평균 사용 시간으로는 5시간을 돌파하면서 전 세계 3위를 기록했다.

 

앱애니는 “지난 한 해 동안 다운로드, 소비자 지출, 사용 시간 모든 부문에서 전례 없는 기록을 달성했다”고 평가했다.

 

더불어 “한국 내 모바일 소비자는 잠자는 시간을 제외한 하루 일과의 3분의 1을 모바일상으로 보낸다”며 “이는 여가생활을 넘어서 비즈니스, 교육, 금융, 건강 관리 등을 포함한 모바일 라이프스타일을 수용했음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 본 기사는 보도자료를 기반으로 작성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