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7.3℃
  • 맑음강릉 26.5℃
  • 맑음서울 29.0℃
  • 구름많음대전 27.6℃
  • 구름조금대구 25.6℃
  • 구름많음울산 26.2℃
  • 맑음광주 27.3℃
  • 맑음부산 28.5℃
  • 맑음고창 27.6℃
  • 구름조금제주 29.0℃
  • 맑음강화 28.0℃
  • 구름조금보은 26.1℃
  • 구름많음금산 24.9℃
  • 맑음강진군 26.4℃
  • 구름조금경주시 27.1℃
  • 구름조금거제 27.0℃
기상청 제공

IT일반

전체기사 보기

“KB국민입니다…대출이자 선착순 정부지원” 불법 스팸 급증

5월 스팸 신고 5만 건 육박…정부·금융기관 사칭도

[투데이e코노믹 = 우혜정 기자] #경기도에 거주하는 기자는 KB국민은행을 가장한 문자를 몇 차례 받았다. 정부에서 한정적으로 이자 지원하는 자금을 신속히 대출 받으라는 내용이었다. 선착순이기 때문에 독려하는 내용이기 때문에 빨리 신청해야 만 할 것 같은 느낌을 받게 한다. 이처럼 코로나19 시국에 정부가 어려워진 국민을 지원하기 위한 정책이 쏟어 내는 틈을 타 보이스피싱을 노리는 사기 범죄가 기승이다. 이에 방송통신위원회, 금융위원회, 경찰청, 금융감독원은 최근 이 같은 ‘정부 지원 대출 보증’을 빙자한 불법 스팸 문자 메시지가 증가하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4일 당부했다. 기자의 사례와 같이 이들 문자 메시지는 시중은행에서 판매하는 대출상품 내용을 구체적으로 안내하며 상담을 유도한 뒤 보이스피싱을 시도하는 수법을 사용한다. 특히 기자가 받은 문자처럼 대출 신청 기한을 임박하게 기재하고 대출 이자를 정부에서 지원한다는 문구를 사용해 수신자 심리를 자극한다. 이와 관련 방통위는 ‘정부 특례 보증 대출 지원’을 사칭하고 ‘KB국민’, ‘신한’ 등 금융권 은행 상호를 그대로 사용하거나, ‘금융위원회’, ‘신용보증재단’, ‘국민행복기금’, ‘버팀목 자금



HOT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