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5.4℃
  • 맑음강릉 18.8℃
  • 맑음서울 16.3℃
  • 맑음대전 16.9℃
  • 맑음대구 17.7℃
  • 구름조금울산 17.6℃
  • 맑음광주 17.6℃
  • 맑음부산 19.8℃
  • 맑음고창 17.7℃
  • 맑음제주 19.9℃
  • 맑음강화 15.7℃
  • 맑음보은 14.8℃
  • 맑음금산 16.1℃
  • 맑음강진군 18.9℃
  • 구름조금경주시 17.7℃
  • 맑음거제 18.6℃
기상청 제공

IT일반

전체기사 보기

“직접 키운 채소 먹어볼까”…포스트 코로나 시대 ‘잇템’ 가정용 식물재배기

코로나19 이후 건강과 환경 관심 증가...식물재배기 각광 LG '틔움', 교원 '웰스팜' 등 출시

[투데이e코노믹 = 이지혜 기자] 집에서 식물을 편하게 키울 수 있는 가정용 식물재배기가 주목받고 있다. 유기농과 웰빙에 대한 관심이 커진 가운데, 포스트코로나 시대의 ‘잇템’이 될 전망이다. 식물재배기는 식물을 심고 물을 주는 등의 과정을 자동화해 초보들도 쉽게 식물을 기를 수 있도록 도와준다. 식용 채소를 벌레 걱정없이 키울 수 있다는 점이 최대 장점이다. 코로나19 이후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홈가드닝’을 통해 식물을 키우는 취미가 생긴 사람들이 늘어났고, 건강과 환경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직접 유기농 식물을 수확하고자 하는 수요도 생겼다. 이에 힘입어 기업들도 식물재배기를 시장에 하나둘 내놓고 있다. 이미 교원 웰스는 지난 2017년 ‘웰스팜’을 통해 식물재배기 시장에 진입했다. 웰스팜은 2018년 7월부터 2019년 말까지 누적 8000~9000대의 식물재배기를 판매했다. 코로나19가 발생한 2020년의 경우 판매량이 전년 대비 2배 이상 늘어났다. 올해는 연간 기준 2만 5000대 판매, 총 누적 5만 대를 목표로 하고 있다. 웰스팜은 12개의 모종이 들어가는 와이드형, 6개의 모종이 들어가는 슬림형 등이 있다. LED조명으로 광합성



배너

HOT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