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6℃
  • 구름많음강릉 14.4℃
  • 흐림서울 4.5℃
  • 구름조금대전 2.3℃
  • 맑음대구 3.6℃
  • 맑음울산 7.7℃
  • 맑음광주 5.0℃
  • 맑음부산 10.8℃
  • 맑음고창 2.7℃
  • 구름많음제주 13.6℃
  • 흐림강화 3.8℃
  • 구름조금보은 -1.2℃
  • 구름많음금산 -0.4℃
  • 구름조금강진군 4.1℃
  • 맑음경주시 2.2℃
  • 맑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LIFE platform

“한국인 하루 평균 5시간 모바일 앱 쓴다…세계 3위”

인도네시아-브라질 이어 세계 3위
3분기 가장 많이 내려받은 앱은 질병관리청 '쿠브'

URL복사

 

[투데이e코노믹 = 이지혜 기자] 한국인의 하루 평균 모바일 앱 사용 시간이 5시간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모바일 정보 분석업체 앱 애니는 15일 ‘2021년 3분기 모바일 시장 결산’ 보고서를 발표하고 이같이 밝혔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인은 하루 평균 5.0시간 모바일 앱을 사용, 세계 3위를 기록했다. 1위는 인도네시아(5.5시간), 2위는 브라질(5.4시간)이었다.

 

인도, 멕시코, 일본이 각 4.8시간을 기록하면서 한국 다음으로 모바일 앱을 오래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 지난 2분기 모바일 앱을 4.8시간 이용했지만, 3분기 들어서 4.2% 증가해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앱애니는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졌고, 모바일 앱을 통해 생활의 많은 부분을 해결하는 과정에서 (이용시간이) 자연스럽게 늘어난 것으로 분석된다”고 설명했다.

 

3분기 한국에서 가장 많이 내려받은 앱은 질병관리청의 ‘쿠브(COOV)’였다. 2위는 ‘당근마켓’, 3위는 ‘틱톡’이었다.

 

배달 앱 ‘쿠팡이츠’, 건강보험 앱 ‘더 건강보험’, 화상회의 앱 ‘줌 클라우드 미팅’도 10위 안에 들어왔다. 이어 ▲7위 ‘넷플릭스’ ▲8위 ‘배달의 민족’ ▲9위 ‘쿠팡플레이’ ▲10위 ‘오늘의 집’이었다.

 

앱 관련 지출 부분을 살펴보면 ‘카카오톡’이 1위를 차지했다. 네이버 웹툰과 카카오 페이지, 네이버 시리즈 등 웹툰‧웹소설 플랫폼과 유튜브, 왓챠, 하쿠나라이브, 티빙, 웨이브 등 동영상 플랫폼이 10위 안에 자리하면서 비대면 시대 콘텐츠 앱의 인기를 반영했다.

 

* 본 기사는 보도자료를 기반으로 작성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