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7.7℃
  • 맑음강릉 31.0℃
  • 구름조금서울 27.7℃
  • 구름많음대전 30.0℃
  • 구름조금대구 31.3℃
  • 구름많음울산 30.8℃
  • 흐림광주 29.5℃
  • 구름많음부산 29.1℃
  • 구름많음고창 29.0℃
  • 제주 27.1℃
  • 맑음강화 26.9℃
  • 구름많음보은 27.2℃
  • 구름많음금산 28.0℃
  • 흐림강진군 29.0℃
  • 맑음경주시 31.9℃
  • 구름많음거제 30.3℃
기상청 제공

AI platform

서울시, 중장년 1인가구에 AI 안부전화 시범서비스

네이버 등 수행기관 선정…6개월간 6개 자치구 300명 대상

URL복사

[투데이e코노믹 = 박재형 기자] 서울시는 중장년 1인 가구를 위한 가칭 'AI(인공지능) 생활관리 서비스' 시범사업을 이달 시작한다고 17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AI가 주기적으로 전화를 걸어 안부를 챙기고, 취미 및 일상생활까지 관리해주는 방식이다. AI와 대상자 간 대화에서 위기 징후가 발견되면 자치구 공무원들이 대상자의 상태를 즉시 확인해 필요한 공공 서비스를 연계해준다.

 

서울시는 공모를 거쳐 시범사업 수행기관으로 네이버 등 5개 기관이 참여한 디코리아 컨소시엄을 선정했다.

 

시와 디코리아는 19일 협약을 맺고, 10월까지 6개월간 6개 자치구 중장년 1인 가구 약 300명에게 주 2회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사업 참여 자치구는 강남, 강서, 노원, 동작, 성동, 중구다.

 

네이버는 자체 개발한 AI '하이퍼클로바'가 적용된 '클로바 케어콜(CLOVA CareCall)' 서비스를 제공한다. 정형화된 질문에 그치지 않고, 자연스러운 상호작용이 가능하다는 점이 특징이다.

 

이해선 서울시 1인가구 특별대책추진단장은 “AI 대화서비스 모니터링과 시범사업 만족도 조사 결과 등을 토대로 더욱 발전된 형태의 AI 생활관리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