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7.7℃
  • 흐림강릉 3.7℃
  • 구름많음서울 8.1℃
  • 구름조금대전 9.4℃
  • 흐림대구 6.4℃
  • 흐림울산 5.8℃
  • 구름많음광주 9.9℃
  • 흐림부산 6.9℃
  • 구름많음고창 9.5℃
  • 흐림제주 11.4℃
  • 구름많음강화 7.5℃
  • 구름많음보은 6.9℃
  • 구름많음금산 7.5℃
  • 흐림강진군 9.7℃
  • 흐림경주시 5.8℃
  • 흐림거제 8.5℃
기상청 제공

AI platform

서울시, 코로나19 예방접종자 이상반응 ‘AI’ 케어콜로 모니터링한다

SKT 인공지능 ‘누구’ 도입...자치구 업무 경감 효과 기대

URL복사

 

[투데이e코노믹 = 우혜정 기자] 서울시는 6일 ‘접종 후 이상반응 인공지능(AI) 전화안내 서비스’인 ‘누구(NUGU)’ 백신 케어콜을 도입한다고 밝혔다.

 

백신 케어콜 서비스는 SK텔레콤의 AI ‘누구(NUGU)’를 이용, 보건소 담당자가 시스템에 접종 후 이상반응 신고자의 정보를 입력하면, SK텔레콤의 AI ‘누구’가 전화를 걸어 ▲통증 ▲발열 ▲근육통 ▲두통 등 접종자의 증상을 모니터링한다.

 

서울시는 백신케어콜을 통해 예방접종자 모니터링을 진행, 이상반응 신고 내용이 민감하거나 중한 증상으로 보이는 경우는 담당자가 직접 전화할 예정이다.

 

이상반응 신고자와 통화한 내용은 AI가 이상반응별로 정리해 보건소 담당자가 확인할 수 있다. 더불어 신고자가 접종 후 불편한 내용이 무엇인지 모니터링해 이상반응에 대한 신속한 대처가 가능하다.

 

이를 통해 코로나19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자에 대한 신속한 모니터링과 자치구의 효율적인 업무 경감 효과가 기대된다. 서울시는 12월부터 13개구를 대상으로 서비스를 우선 추진한 뒤 전 자치구로 확대할 예정이다.

 

앞서 서울시는 지난 10월 도봉구와 백신 케어콜 시범사업을 실시한 결과, AI가 접종 후 이상반응 신고 3141건(전체 신고건의 85%)을 대행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일 100여 건 이상 직원이 직접 전화하는 건수가 줄었다. AI콜 발신 전에 문자로 AI콜을 안내해 특별한 불만 민원도 발생하지 않았다.

 

서울시는 지난달 26일 SK텔레콤과 백신 케어콜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SK텔레콤은 사회공헌(ESG) 차원에서 누구 백신 케어콜 서비스를 서울시에 무상제공하기로 했다.

 

* 본 기사는 보도자료를 기반으로 작성됐습니다.